상단여백
HOME 마이고양 교육
영어, 큰소리 학습법으로 초등 3년에 끝낸다안선경샘의 영어학습 비결
  • 권구영 기자
  • 승인 2013.04.01 17:48
  • 호수 39
  • 댓글 0

영어는 모든 학부모의 고민거리다. 어린 아이들은 한글을 채 익히기도 전에 영어를 배우고, 일반 유치원보다 두 배나 비싼 영어유치원에 다니기도 한다. 초등학교 때부터 아이들은 좋다는 학원으로 여기저기 옮겨 다닌다. 그런데 그렇게 많은 시간을 영어에 투자했음에도 불구하고 아이들 영어 실력은 거기서 거기인 경우가 대부분이다. 이유가 뭘까?

 

영어도 언어, 몸이 기억할 때까지 반복해야 
"대부분의 학부모님들이 영어를 배우는 근본적인 목적이 무엇인지에 대한 고민이 너무 없어요. 근시안적이에요. 코앞의 성적만 바라보는 거죠. 어릴 때부터 TOFLE, TOEIC, TEPS 등 시험을 잘 보기 위한 영어, 외고나 특목고에 진학하고 좋은 대학에 가기 위해 영어를 공부하죠. 그런데 정작 영어시험에서는 만점을 받았어도 대학이나 직장에서 전공서적이나 책, 신문을 원서로 읽고 요약 발표하고, 그를 바탕으로 기획하는 일은 무척 어려워합니다. 영어공부의 궁극적인 목표를 착각하는 거예요”

안선경 선생님은 영어 학습에 대한 잘못된 풍토가 근본적인 문제라고 꼬집는다. 문법 위주, 시험 위주의 학습 풍토가 그것이다. 그녀도 서울대를 졸업하고 학원 강의와 개인 과외를 10년 이상 해봤다. 하지만 막상 자신의 자녀들에게 영어를 스스로 가르칠 때가 돼서야 비로소 문제의 근원을 깨달을 수 있었다. 영어도 우리말처럼 언어다. 언어는 지식이 아니다. 때문에 무수한 반복과 훈련을 통해 몸이 기억하게 해야 한다. 큰소리로 반복하여 뇌가 입술근육을 기억하게 하면, 생각하지 않고도 1초 안에 튀어나온다.

 

딸과 함께 큰소리영어학습법을 만나다
“우리 아이도 남들처럼 영어 학원을 보내봤지만, 지루해하고 영어 실력은 통 늘지 않더군요. 딸아이가 초등학교 6학년이던 2010년에 <큰소리영어학습법>이라는 책을 읽고 영어 학습 방법에 대한 문제인식을 갖게 되었어요.”

<큰소리영어학습법>트레이닝북을 사서 연습을 한 후 바로 <찰리와 초콜릿공장(CHARLIE AND THE CHOCOLATE FACTORY)>라는 원서를 하루 서너 페이지씩 매일 15회 이상 듣고 큰소리로 따라 읽어 나갔다. 이 책은 아이들이 다음 페이지가 궁금해서 손에서 놓을 수 없는 스토리라인을 가지고 있어서 재미있게 읽을 수 있었다. 그렇게 1년 6개월 동안 총 3회를 반복하자 놀라운 일이 일어났다. 아이가 영어책을 읽는 것에 대한 두려움이 사라지고, 영어로 된 원서에 대한 흥미가 높아졌다. 당연히 학교 교과서는 너무나 쉬웠다.

요즘 안선생님은 첫째 딸과 함께 헤르만 헤세의 <데미안>을 원서로 큰소리로 읽어가고 있다. 딸은 미래의 작가를 꿈꾸며 자신이 흥미 있는 분야의 책을 이제는 스스로 골라서 읽는다. 딸이 읽은 원서의 양은 아마 교과서에서 배우는 것의 백 배 아니 천 배 가까이 될 거라고 말한다. 작가인 아빠는 딸이 세계명작을 원서로 읽어내는 것을 보고 너무 뿌듯해하면서 어딜 가나 딸 자랑으로 입에 침이 마르지 않는다고 한다. 

 

   
영어는 지식이 아님을 강조하며 반복과 훈련을 중요시하는 안선경선생님

영어, 초등학교 3년이면 충분하다

안선생님은 내친김에 지난해 10월에는 개인 공부방을 열어 딸아이를 가르치던 방식으로 영어를 가르치기 시작했다. 아이들에게 영어가 재미없고 지루한 시험과목이 아닌, 간단한 방식으로 재미있게 배울 수 있는 또 하나의 실용도구라는 것을 알려주고 싶었다.

“아이들이 영어 학원을 몇 년 다녔는데도 영 진척이 없었어요. 고민 중에 지인의 소개로 큰소리영어학습법을 알게 됐어요.
아이들이 학원 다닐 때와는 달리 영어를 부담 없이 자연스럽게 언어로 익혀가더라구요. 녹음숙제도 생동감 있고 즐겁게 하는 걸 들으면 너무 뿌듯해요”

안선생님으로부터 영어를 배우고 있는 중학교 1학년 현석이와 초등학교 4학년 선주의 어머니는 아이들의 달라진 모습을 보며 흐뭇해한다.

“현석이는 스포츠캐스터, 선주는 여자 대통령이나 외교관이 되고 싶어 해요. 대형 학원이 아닌 소수정예로 배우는 개인 공부방이라 분위기도 훨씬 좋아요. 안선생님이 너무나 열심히 꼼꼼하고 꾸준히 관리해주시니까 신뢰가 갑니다.”

안선생님은 가능하면 초등학교 4학년 이전에 큰소리학습법으로 영어를 시작하라고 조언한다. 아이들이 재미있고 신나게 영어 원서 동화책을 듣고 따라하며 읽어가고, 책 한권이 끝나면 영어로 발표해보면서 논리력과 사고력도 동시에 키울 수 있다고 한다.

“나중에는 흥미 있는 영어 원서를 스스로 찾아서 읽게 되고, 어느 순간 아이가 평생 쓸 수 있는 영어의 밑바탕이 튼튼하게 쌓여 있는 것을 보게 될 거예요. 초등학교 때 3년이면 충분합니다.”

 

 

안샘이 제시하는 영어학습 TIP 3

① 흥미 있고 부담 없는 책 선택, 큰 소리로 반복 읽기
② 파닉스, 문법은 그만! 읽기로 어순과 단어 읽히기
③ 큰 소리로 읽어 두뇌 속에 쌓고 입으로 기억하기

 

문의 : 010-9028-2209(무료 레벨 테스트)
위치 : 일산서구 일산2동 산들마을아파트 내


 

권구영 기자  nszone@mygoyang.com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고양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구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