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
“공개사과 및 자진사퇴”vs "야당이 확대왜곡해"카톡사태 관련 야당의원 15명, 김홍두 의원 기자회견 잇달아
  • 남동진 기자
  • 승인 2015.08.24 18:14
  • 호수 1235
  • 댓글 2

새정치민주연합, 정의당 소속 15명의 시의원들이 24일 시의회 영상회의실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김홍두 의원 카톡사태<1233호 “빨갱이 보상에 나라망해” 시의원 카톡 파문>와 관련 공개사과 및 자진사퇴를 촉구하는 입장문을 발표했다. 반면 김홍두 의원은 “해당 메시지는 보훈체계의 정상화를 위한 관심을 촉구하기 위한 것”이라고 해명하며 “오히려 야당 의원들이 사건을 확대해석하고 왜곡하고 있다”고 주장했다.

앞서 야당의원들은 기자회견문을 통해 “지난달 24일 김홍두의원이 야당의원 및 무소속의원 17명을 카톡방으로 초대해 올린 글의 내용은 명백한 허위사실로서 야당의원들을 모독한 행위”라고 규정하고 “시민의 지지로 선출된 공직자로서 이 같은 왜곡된 역사인식과 허위사실 유포는 절대 있어서는 안되며 5.18유족 및 세월호 유족뿐만 아니라 100만 고양시민에게 백번이라도 사죄해야 할 사안”이라고 주장했다.

아울러 해당 의원들은 김홍두의원에 대해 주민대표인 지방의원으로서 자질과 품위를 손상시킨만큼 자진사퇴할 것, 100만 고양시민과 5.18·세월호 유족들에게 공개적으로 사과할 것을 촉구하는 한편 새누리당에 대해서도 재발방지와 사과를 촉구했다.

새정치민주연합 고은정 당대표는 “한 달이 지난 오늘까지 어떤 의견이나 공개적인 사죄의 말 한마디조차 없었다”고 지적하며 “의원들간의 문제로 해결하기에는 사안이 너무 커진만큼 이제라도 당사자가 적절한 입장을 표명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어 30분 뒤 논란의 당사자인 김홍두 의원이 직접 사건경위에 대한 해명과 입장을 발표했다. 김홍두 의원은 "해당 카톡메세지가 현재 대한민국의 보훈체계가 균형을 잃고 있다는 것을 지적하고 있다고 판단했고 이에 대한 의견을 나누기 위해 시의원 전원에게 메세지를 전달했다"며 "하지만 일부 과격한 표현에 대해서는 전혀 동의하지 않았으며 5.18,세월호 유족들을 폄하하거나 비난할 생각은 없었다. 동료 시의원들에게도 수차례 사과했다"고 해명했다.

이어 김홍두 의원은 "문제가 된 카톡메세지를 전달하기 전에 내용을 충분히 살피지 못한것은 저의 실수지만 즉시 사과했음에도 일부 새정치연합 의원들은 이 사건을 확대해석하고 왜곡해 언론에 공개했다"며 "이는 무분별한 정치공세이며 즉시 중단되어야 할 것"이라고 주장했다. 특히 "저의 의도와 달리 본 사안을 고의적으로 확대해석해 정치적으로 이용하고 언론에 유포한 시의원에 대해서는 명예훼손에 대한 책임을 물을 것"이라는 입장을 밝혔다. 

한편 김 의원은  "이번 사안에 대해 의원총회에서 공식사과할 의향이 있다"고 했지만 새정치연합에서 요구한 시민들과 유족들에 대한 공개사과에 대해서는 "아직 생각해 본 적 없다. 당장 답변하기 곤란하다"는 입장을 밝혔다.

 

 

남동진 기자  xelloss1156@naver.com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고양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남동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2
전체보기
  • 지나가던개 2015-08-29 16:12:34

    유족들한테 사과할 생각조차 해본적이 없다는걸 보니 애초에 뭘 잘못한건지 모르는구나.

    시민들을 위해 일하겠다는 사람이라면 보수냐 진보냐 이런 진영논리를 떠나서 최소한 인간 됨됨이는 되야 하는거 아닌가?

    이런 소시오패스 같은 작자가 시의회에서 일한다는게 고양시민으로서 화가난다.   삭제

    • 일산동구 2015-08-28 23:30:44

      애초부터 김00 의원은 자기의 행위가 왜 문제인지 모르며, 설령 그게 문제라 해도 해명할 마음이 없는 것 같다. 100만 대도시의 시의원 이전에 대한민국 국민으로써의 국가관이 확실하지 못한 듯... 김00의원의 지역구 구민들은 반성하시길..   삭제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