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
도의회 더민주당 "개성공단 정상화 해야"23일 도의회 앞 결의대회 열어
  • 남동진 기자
  • 승인 2016.02.23 16:50
  • 호수 1261
  • 댓글 0
   

경기도의회 더불어민주당은 23일 오전 의원총회를 마친 후 “개성공단 정상화 및 남북교류 촉구 결의대회”를 개최했다.

김준현 대변인 사회로 진행된 결의대회에서 참여 의원들은 안혜영·김영환 의원이 낭독한 결의문을 통해 “개성공단은 남북화해·협력의 상징이다. 이러한 개성공단이 좌초 된 것은, 남북교류협력을 통한 상생발전 노력이 한순간 물거품이 된 것”이라며, 정부의 개성공단 폐쇄조치를 규탄했다.

이어, “그동안 연평해전과 연평도 포격사건, 수차례의 핵실험과 미사일 발사 등 수많은 군사적 도발과 긴장 속에서도 개성공단은 운영되어 왔다”며 “박근혜 정부는 더 이상 통일을 염원하는 민족의 염원에 쪽박을 깨뜨리는 일을 중지하고, 개성공단의 중단 없는 운영”을 촉구한다고 밝혔다.

이날 경기도의회 남북교류특별위원회 회장인 염종현 의원은 모두 발언에서 “정부가 인공위성이 달린 로켓 발사를 이유로 사드 배치를 공론화하고, 개성공단 전면중단을 발표했는데 이러한 조치들이 다가올 총선에서 보수층 결집을 위한 정치논리에 의한 것이 아니냐는 의혹이 제기되고 있다” 고 역설했다.

한편 경기도의회 남북교류 추진 특별위원회는 23일 오전 ‘남북관계 관련 긴급현안 업무보고’회의를 통해 정부에 남북교류 정상화와 개성공단 재개 및 피해 지원 대책 마련 촉구 건의안을 마련했다.

건의안은 남북교류 정상화를 위해 ‘남북 간 군사적 위기를 완화시키고, 동시에 평화를 위한 경제협력 연결고리 역할을 수행해 온 개성공단을 조속한 시일 내 정상화 하는 방안’과 ‘개성공단 운영 중단으로 막대한 경제적 피해가 예상되고 있는 개성공단 입주업체 및 협력업체들의 피해를 최소화할 방안’을 마련하라는 내용을 담고 있다.


 

남동진 기자  xelloss1156@naver.com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고양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남동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