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리
김현중 의장 200만원 선고
고양시의회 김현중 의장이 의원직 상실형인 벌금 200만원을 선고받았다. 지난 13일 서울지법 의정부지원 형사합의1부(부장판사 강재철)는 공직선거 및 선거부정 방지법 위반 혐의(금품제공)로 김현중 의장에게 이같은 형을 선고했다.

김 의장은 선거직전인 지난 해 5월 서모(마두동)씨에게 지지를 부탁하며 10만원이 든 봉투를 건넨 혐의로 기소됐다.

 

박대준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고양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