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포츠
“복싱 보며 더위 한방에 날리세요”웰터급 타이틀전과 유망 신인선수 빅라이벌전, 6월 25일 오후 5시 원마운트
  • 한진수 기자
  • 승인 2017.06.22 23:59
  • 호수 1327
  • 댓글 0
지난해 6월 원마운트에서 열렸던 한국프로복싱연맹 주최  타이틀전.

[고양신문] 한국프로복싱연맹(KPBF)이 주최 주관하는 웰터급 타이틀전과 유망 신인선수 빅라이벌전이 오는 25일(일) 오후 5시 일산서구 대화동 원마운트 워터파크 특설링에서 오픈게임을 시작으로 열린다. 이날 펼쳐지는 총 6경기는 유튜브로 생방송된다. 이번 대회에서는 김태승 선수(신성복싱)와 강현민 선수(태양체육관)의 경기가 웰터급 타이틀전으로 큰 기대를 모으고 있다. 유망 신인선수를 발굴하는 다섯 개 오픈게임에는 10명의 선수가 출전해 빅라이벌전을 펼친다.

현병훈 한국프로복싱연맹 회장은 “이번 경기는 복싱경기의 새로운 붐을 일으킬 수 있는 빅매치로 열린다. 우리 국민들에게 희망과 용기를 줬던 국민 스포츠 복싱경기에 많이 오셔서 좋은 게임을 관람하시기 바란다”고 전했다.

한진수 기자  mygoyang@naver.com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고양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진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