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부동산
서울시민들, 고양시 아파트 가장 많이 매입올해 1~5월 1775가구 매입, 고양 다음 김포, 용인 순
  • 이병우 기자
  • 승인 2017.07.07 22:03
  • 호수 1329
  • 댓글 0

서울 거주자가 올해 경기도에 있는 아파트를 매입할 때 가장 많이 아파트를 매입한 지역은 고양시인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 5일 부동산시장 분석업체 부동산인포가 한국감정원 자료를 분석한 결과, 서울 거주자들이 올해 1월부터 5월까지 경기도 내 1만6530가구(분양권 제외) 아파트를 매입했는데 이 중 가장 거래가 많은 지역은 고양시(1775가구)였다. 이어 김포시(1513가구), 용인시(1414가구), 하남시(1313가구), 남양주시(1186가구), 성남시(991가구), 수원시(840가구), 평택시(823가구), 화성시(821가구), 의정부시(797가구) 순으로 집계됐다. 서울 거주자가 경기도에서 매입한 아파트 69.4%가 이들 상위 10개 도시로 10가구 중 7가구가 거래된 셈이다.


지난해에는 서울시 거주자가 경기도의 아파트를 매입할 때 고양시 아파트 5276가구를 매입해 하남시 6956가구에 이어 가장 많이 매입한 지역으로 나타났다. 하남시, 고양시에 이어 성남시 4369가구, 남양주시 3633가구, 김포시 3317가구, 화성시 3023가구, 용인시 2949가구, 의정부시 2035가구, 부천시 1988가구, 수원시 1939가구 순이었다. 하지만 지난해 경기도 내에서 서울시민이 가장 많이 몰린 곳은 고양시로 3만9625명으로 나타났다. 이어 하남 3만7895명, 성남 3만6800명, 남양주 2만7765명, 용인 2만6422명 순으로 나타났다.


서울 거주자가 아파트를 많이 매입한 지역은 아파트 값도 강세를 보였다. KB부동산에 따르면 최근 2년(2015년 6월~2017년 6월)간 가격 상승률은 고양시 6.83%, 의정부 7.50%, 남양주 5.83%, 성남 6.03% 등의 오름세를 보여 경기도 평균(5.20%)을 웃돌았다.


 

이병우 기자  woo@mygoyang.com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고양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병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