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종합
조진웅·지우…제9회 DMZ국제다큐영화제 홍보대사에 선정
  • 최유진 기자
  • 승인 2017.08.08 15:47
  • 호수 1333
  • 댓글 0

[고양신문] 9월 21일부터 28일까지 8일간 진행되는 제9회 DMZ국제다큐영화제(조직위원장 남경필, 집행위원장 조재현) 홍보대사에 선정된 배우 조진웅과 지우에게 이목이 쏠리고 있다. 조진웅은 휴먼, 사극, 스릴러, 코믹 등 장르를 넘나드는 연기력으로 전 세대의 사랑을 받고 있는 배우다. 드라마 ‘시그널’, 영화 ‘아가씨’, ‘해빙’, ‘보안관’ 등 출연하는 작품마다 흥행은 물론 남다른 존재감으로 주목받았다. 그의 다큐영화와의 인연은 2015년 다큐 ‘파울볼’ 내레이션으로 시작됐다. 

이후 다큐멘터리에 특별한 애정과 관심을 가져온 조진웅은 DMZ국제다큐영화제의 역대 상영작인 ‘앙뚜(67회 베를린국제영화제 수상, 2017 모스크바국제다큐멘터리영화제 수상)’, ‘달팽이의 별(24회 암스테르담국제다큐멘터리영화제 수상)’, ‘뚜르: 내 생애 최고의 49일’을 보고 깊은 감동을 받아 다큐멘터리의 매력을 알리는 데 앞장서기로 했다는 후문이다.

홍보대사 배우 조진웅(오른쪽)과 지우

조진웅은 “현실 이면의 진실과 주류 너머의 약자를 향한 다큐멘터리 카메라의 시선에서 관객의 마음을 파고드는 남다른 울림을 발견하곤 한다”며 “많은 관객들이 다큐멘터리를 접할 수 있도록 영화제를 알리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지우는 2010년 영화 ‘이층의 악당’으로 데뷔했다. ‘전설의 주먹’, ‘카트’에 이어 올해 초에 출연한 영화 ‘눈발’에서는 상처를 안고 살아가는 여주인공 ‘예주’ 역을 맡아 섬세한 감정연기를 선보이며 대중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지우는 “다큐멘터리는 우리의 삶과 진실에 맞닿아 있는 창이자, 배움의 장”이라며 “다양한 사회적 이슈를 남다른 시선으로 담아내는 다큐멘터리의 매력을 전하는 데 작지만 큰 힘이 되고 싶다”고 전했다.

두 배우의 홍보대사 위촉식과 영화제 공식 기자간담회는 오는 23일 오전 11시 KEB하나은행 을지로 본점에서 진행될 예정이다. 이와 함께 개막작과 주요 상영작을 발표한다. 총 42개국 112편의 작품을 선보이는 제9회 DMZ국제다큐영화제는 고양시(메가박스 백석), 파주시(메가박스 출판도시), 김포시(김포아트홀), 연천군(연천수레울아트홀) 일대에서 개최된다. 영화제 프로그램과 자세한 일정은 8월 23일에 열리는 공식 기자회견과 홈페이지(www.dmzdocs.com)를 통해 동시 공개될 예정이다.

 

최유진 기자  eugenecoolkr@mygoyang.com

<저작권자 © 고양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유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