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행정
고양시 추가경정 예산 규모 2조483억원주민자치·재난안전·SOC에 중점
  • 이병우 기자
  • 승인 2017.09.17 10:56
  • 호수 1318
  • 댓글 0

[고양신문] 고양시의 ‘2017년도 제2회 추가경정예산안’이 2조483억원(일반회계 1조6061억원, 특별회계 4422억원) 규모로 지난 14일 확정됐다.

시에 따르면 이번 추경예산은 지난 1회 추경 대비 약 11%가 증가한 것으로 주민자치, 긴급현안, 재난안전, SOC(사회간접자본) 투자 등에 중점을 둔 예산이다.

주민자치위원회 예산의 경우 총 1억원을 투입, 간사수당을 신설하고 회의수당을 대폭 증액해 지급하는 등 활동수당을 현실화할 예정이다. 또 내유동 커뮤니티센터와 주엽역 지하보도 커뮤니티 공간 조성, 주민자치 활성화 사업 등 지역주민의 자치활동 기반을 확대함으로써 ‘시민참여형 주민자치’에서 ‘시민주도형 주민자치’로 자치역량을 고도화한다는 계획이다.

시는 시의 최우선 시정목표인 일자리 창출 분야에도 기존 확보됐던 65억원 예산에 추경예산 7억원을 추가로 투입, 맞춤형 일자리 지원 사업과 사회적기업 육성 등에 박차를 가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특히 이번 추경에 사회약자를 위한 사회복지분야에는 197억원을 편성했다. 고양시 발달장애인, 장애인가족지원센터와 대화이음센터(노인일자리센터) 건립 등의 복지시설 확충 등 복지사각지대를 해소하기 위한 시의 의지를 담았다.

 

이병우 기자  woo@mygoyang.com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고양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병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