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행정
김영환 도의원 경기도 공공기관 서비스혁신 용역보고회 열어4차산업혁명 대비 공공정책 모색
  • 남동진 기자
  • 승인 2018.02.05 11:30
  • 호수 1357
  • 댓글 1

경기도의회 더불어민주당 김영환 정책위원장이 29일 오전 10시 도의회 4층 회의실에서 4차산업혁명시대에 알맞은“경기도 공공기관 서비스혁신방안 연구용역”착수 보고회를 개최했다.

이날 연구용역 착수보고회는 단순히 의회 연구용역 착수보고회의 틀을 뛰어넘은 전문가 중심 4차산업혁명 정책토론회로 진행됐다.

김영환 정책위원장은“4차산업혁명을 대비해 정부는 4차산업혁명위원회와 일자리위원회 등을 구성해 적극 대응에 나서고 있는데, 경기도는 4차산업혁명에 대한 정책담론 논의를 구체적으로 추진하지 못하고 산발적으로 따라가는 행태를 보이고 있다고 지적했다. 

아울러“이런 정책적 미흡함을 개선하기 위해 정책추진 대응력과 실천동력 마련을 위한 정책 방향 제시가 필요해 4차혁명산업시대에 알맞은 경기도 공공기관 서비스혁신방안 연구 용역 추진하게 되었다”고 밝히며“공공기관마다 특성화되고 전문화된 영역이 있기 때문에 전체적임 관점과 부분적인 고민이 필요하다”고 덧붙였다.

연구용역을 맡은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 이연희 전문위원은 “도민과 도의원은 물론 경기도 공공기관의 의견을 수렴해 4차 산업혁명을 대비한 생산방식, 시장구조, 고용구조, 삶의 모습까지 변화시킬 정책방안을 연구할 것”이라고 연구계획을 설명했다.

토론에 참여한 경기테크노파크 김언중 전략기획팀장은“공공 서비스 제공을 위한 ERP시스템 등의 연계 운영 미흡하니, 경기도 차원에서 하나의 시스템으로 운영이 필요하다”고 했고, 경기콘텐츠진흥원 김경회 팀장은“공공기관 현장에 IT 엔지니어 인력채용을 위한 적극적 조치가 요구된다”고 했다.

경기도시공사 양정필 도시연구센터 수석연구원은“경기도는 어떤 목표와 목적을 가지고  공공서비스를 추진해 나갈 것인가에 대한 방법론적 전환이 필요하다”고 첨언했다.

김영환 정책위원장은“4월말 완결될 본 연구용역에 싱가포르, 미국 및 유럽 등 4차산업분야의 선도적 사례를 충실히 반영해 지방선거 각 정당 후보자들이 도민을 위해  정책제안이나 공약을 수립하는데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남동진 기자  xelloss1156@naver.com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고양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남동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산업혁명 2018-02-05 14:57:27

    it엔지니어 인력채용을 고민할 필요가 있나요?
    현재 거의 모든 공공기관에서 파견용역으로 일하고 있는 it인력을 정규직화하면 해결될 문제인데요 4차 산업혁명이다 머다 하면서 중소기업진흥이라는 말도 안되는 이유로 it엔지니어들을 정규직화에서 뺄수 있는 구멍을 준 정부정규직화 가이드라인은 잘못된것이고   삭제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