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올바른 사회적 관계망 형성, 저와 친구를 지켜주는 울타리죠.”문촌7복지관,우리동네 다(多)리(이루는)미(ME) 관계다리미 교육 가져
  • 한진수 기자
  • 승인 2018.10.11 22:20
  • 호수 1390
  • 댓글 0

“저와 연결된 사회적 관계망이 이렇게 많은지 몰랐어요.”

문촌7종합사회복지관(관장 윤 영)에서는 초록우산 어린이재단과 연계해 ‘사각지대 아동의 스스로 안전한 마을 만들기를 통한 지역사회 안전망 구축 프로젝트 -  우리동네 다(多) 리(이루는) 미(me)’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지난 9월 19일(수)과 10월 10일(수) 두 차례에 걸쳐 일산동구 양일초등학교에서 또래상담부 동아리 학생 9명을 대상으로 아동인권과 안전한 사회적 관계망 이해교육을 통해 아동들이 실생활에서 발생하는 위험한 상황에 스스로 대처할 수 있는 능력을 향상하도록 했다.

문촌7복지관은 안전한 마을, 이웃이 함께하는 관계망 복지로 주민 스스로가 서로의 안전망이 되도록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교육에 참여한 양일초교 김연진 전문 상담사는 “사회적 관계망 교육을 통해 아동들 주변에 위치한 자원에 대해 확인하고 도움이 필요한 상황에서 누구에게 도움을 요청해야 하는지, 어떻게 하면 자신을 지킬 수 있는지 구체적으로 공부할 수 있었던 유익한 기회가 되었다. 지역 내 초등학교와 지속적으로 연계해 많은 아동들이 사회적 관계망에 대해 공부하면 좋을 것 같다”라며 참여 소감을 전했다.
문촌7종합사회복지관에서는 아동이 안전한 마을, 나와 이웃이 함께하는 관계망 복지를 통해 지역주민 스스로가 서로의 안전망이 되도록 제안하고 있다. 아동이 안전하게 지낼 수 있는 마을을 만들기 위해 진행하는 ‘우리동네 다리미’ 사업이 지역사회 내 아동 안전을 위한 관계망 구축에 어떤 변화를 만들어낼지 앞으로의 활동을 기대해본다.

한진수 기자  mygoyang@naver.com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고양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진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