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
정재호 의원 “지축차량기지 파주이전 추진”정재호·심상정 등 통일로 포럼 발족. 3호선 지축-관산-금촌 연장 등 논의
  • 남동진 기자
  • 승인 2019.03.19 17:16
  • 호수 1411
  • 댓글 1

고양시 교통낙후지역인 통일로 주변지역 교통문제 해결을 위한 국회의원 모임이 발족한 가운데 지하철 3호선 파주 연장 및 지축기지 파주 이전안을 국가철도망계획에 반영해야 한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18일 오후 2시 국회 정무위원회 소속 더불어민주당 정재호(경기고양을)·윤후덕(파주갑)·박정(파주을) 의원과 정의당 심상정(고양갑) 의원이 공동대표를 맡은 ‘서울·경기 서북부 교통문제 해결을 위한 통일로 포럼’은 국회 의원회관에서 포럼 발족식 및 지하철 3호선(지축∼관산∼조리·금촌) 연장을 위한 토론회를 개최했다.

이번 토론회에서는 상대적으로 소외돼 왔던 경기북부권역 지역 균형발전을 위해 지하철 3호선 (지축~관산~조리·금촌) 연장을 통한 교통인프라 확충 및 제4차 국가 철도망 구축 계획 반영 등 서울 ·경기서북부 교통개선 방안에 대한 논의가 이뤄졌다.

특히 이번 토론회에서는 고양을 지역에 위치한 지축차량사업소 이전 논의가 눈길을 끌었다. 지축차량사업소는 국내 최대 규모의 지하철 기지로서, 도시개발 지구 안에 포함돼 있어 삼송·지축지구의 발전을 가로막고 있다는 지적이 끊이지 않았다.

통일로 포럼 공동대표를 맡은 정재호 의원은 “통일로 포럼의 시초는 당초 작년 상반기 고양을 지역의 노후화된 지축 3호선 지하철 기지의 현대화 및 이전방안을 모색하던 과정에서 본인이 제안한 것”이라며, 지축 3호선 지하철 기지가 파주로 이전되는 것을 전제로 본 포럼에 참여한다는 뜻을 밝혔다.

이어, 서울·경기 서북부의 교통문제 해결을 위해서도 파주로의 차량기지 이전이 4차 국가철도망 구축계획에 반영돼야 함을 역설하고, 미반영시에는 지축 차량기지의 용도변경 및 개발수익 등 별도 재원마련을 통해서라도 차량기지 이전이 반드시 이뤄져야 한다고 강조했다.

 

남동진 기자  xelloss1156@naver.com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고양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남동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꾸울 2019-03-19 17:41:29

    이제 선거철이 나오니 지축기지 3호선 연장 사골이 등장을 하네요 지축기지 옆에 은평구에서는 쓰레기장 고양시에 만들려고 합니다. 이것 부터 막아주세요 고양주민들 은평구청장 상대로 추운겨울 농성하고 있고 민경선의원님도 1인 시위 하고 계십니다. 더 위에서 움직여 주셔야 합니다. 아직 총선 1년 남았습니다. 함께 부탁드립니다.   삭제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