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고봉동 어르신들, 오늘 활짝 웃으세요민관이 만든 아름다운 경로잔치
  • 한진수 기자
  • 승인 2019.05.13 15:15
  • 호수 1420
  • 댓글 28
이재준 고양시장을 비롯해 지역 농축협 조합장, 지역 시도의원 등이 어르신들과 함께 서로에게 인사를 하고 있다.

오전 일찍부터 분주했다. 고봉동새마을부녀회는 뭐 하나 빠진 것이 없나 일일이 확인하며 경로잔치를 위한 손발을 척척 맞췄다. 오전 9시30분이 되자 어르신들이 성석초등학교 체육관에 들어섰다. 가정의 달을 맞아 고봉동 새마을부녀회(회장 지영숙), 고봉동 새마을지도자협의회(회장 이상주), 고봉동 행정복지센터(동장 전종학)가 공동으로 11일 ‘2019고봉동 어르신 잔치한마당’을 열었다.

이재준 고양시장을 비롯해 지역 시도의원, 이재국 고봉동 주민자치위원장, 지역 당협위원장, 전종학 고봉동장, 고봉동 직능단체, 유완식 고양축협 조합장, 박영선 벽제농협 조합장, 주민 등 600여 명이 한자리에 모였다. 오전 10시부터 시작된 은나래공연단의 식전공연과 오전 11시 개회식에서 내빈들은 강당을 가득 메운 어르신들에게 큰절을 올렸다.

지용숙 고봉동 새마을부녀회장은 “여기 와 주시고 참석해주신 어르신들 모두와 경로잔치를 위해 준비하신 직능단체와 행정복지센터 등에 감사드린다. 어르신들 오늘 하루 신나게 즐기시고 푸짐하게 준비한 음식 마음껏 맛있게 드시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오후 2시경까지 경로잔치는 고봉동 마을축제로 훈훈하게 진행됐다. 이날 잔치에는 지역 기업들도 적극 후원했다.

이 자리에 참여한 이창례(67세) 어르신은 “분위기도 좋았고 즐거웠다. 음식도 잘 차려졌고 공연도 재밌었다. 동장님을 비롯한 모든 분들에게 감사하다”라고 전했다.

한진수 기자  mygoyang@naver.com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고양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진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28
전체보기
  • 10 2019-05-14 11:32:44

    한국당 의원님들께서 결사적으로 막아준댓어요. 정권은 바뀝니다. 멀지 않았다.   삭제

    • 亡 망할 망 2019-05-14 11:26:28

      창릉3기 신도시는 고양시의 대재앙이다. 목숨걸고 막아야한다.
      파주 김포 검단도 같이 죽는다. 이재준 때문에.   삭제

      • 이주연 2019-05-13 19:07:27

        지금 기사에서 읽었는데 얼마전 관사까지 세금으로 지으려다 언론에게 발각되어 부랴부랴 취소했다구여 작작좀 해먹으세요   삭제

        • 무책임 2019-05-13 18:49:22

          아무것도 모르시는 어르신들
          가여워요
          시장은 시장답게

          돌려놓으세요
          지역을 살릴 생각을 하셔야지
          죽음의 길로 몰고 갑니까?
          그거 모르시면 이해력 상황판단 부족
          나가셔야죠

          7월1일 빨리 오길 기다립니다   삭제

          • 이주연 2019-05-13 17:19:29

            부끄러운 줄 아시지요 모두들 끝까지 갑니다   삭제

            • 3기취소 2019-05-13 17:06:31

              깜이 안되면 스스로 내려오세요.
              권력욕은 넘치지만 능력이 안되고
              피해의식이 가득하니 전체를 못보는 게
              시장감이 아닙니다.
              당신이 책임져야 할 시민이 100만이 넘어요.
              안무섭습니까? 본인의 능력 밖의 일인데 어찌 하겠다 나섰습니까. 3기 취소하세요. 난 서울을 대전가듯 가고 싶지 않고 내 남편이 새벽에 나가 저녁도 못먹고 늦게 퇴근해서 파김치가 되는 꼴을 더는 못 보겠으니까. 당신이 뭔데 내 삶을 이렇게 피폐하게 만들어.   삭제

              • 일산 시민 2019-05-13 17:00:26

                시민을 대표한다는 시민들이 분노하여 목소리를 내고 있는데 대신 목소리를 내주거나 귀 기울여 들어주지는 못할 망정 무시하고 본인과 상관 없는 일인양 모르는체 하는 현재 상황을 도무지 받아들일 수 없습니다 .
                명분 없는 3기 신도시를 논하기 전에 현재까지도 십년 넘게 교통난에 허덕이는 1,2 기 신도시에게 약속한 교통해결책은 도대체 언제 이행되는 것인지 , 거짓이나 쑈가 아닌 진정성 있는 해결책부터 제시하는 것이 우선입니다 .
                시민을 우습게 본 자 반드시 심판 받게 만들것 입니다   삭제

                • 화난다 2019-05-13 16:54:39

                  시민들은 홧병나게 만들어 놓고 여기서 웃고 계시네.오늘 부시장님께서 양심고백 하신것 같은데 억지웃음 짓느라 힘드시겠네요.쇼는 그만 하시고 시민들 소리에 귀좀 기울이시지요.   삭제

                  • 구린내진동 2019-05-13 16:52:12

                    개새끼들 여기 다 쳐모여서 지랄들을 하고 있네. 어르신들 이 사태 아시기전에 얼릉 도망가라. 맞아 뒤지기전에   삭제

                    • 이재준 2019-05-13 16:48:10

                      이재준을 미워하지 마세요.   삭제

                      28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전체보기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