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문촌초 합창단, 푸른꿈 동요합창제 은상 수상57명 학생이 만든 하모니, 제7회 전국대회서 실력 인정받아
  • 한진수 기자
  • 승인 2019.12.02 16:35
  • 호수 1446
  • 댓글 0

[고양신문] 57명으로 구성된 문촌초등학교(학교장 정경심) 합창부가 지난 11월 29일 오후 4시 서울 능동 어린이회관 무지재극장에서 개최된 제7회 푸른꿈 전국 동요합창제에서 은상을 수상했다. 1차 심사를 통해 전국에서 선발된 8팀이 본선에 올라 선보인 자리였으며, 문촌초교 합창단은 지정곡으로 ‘동요는 우리친구’와 자유곡으로 ‘고향의 봄’을 불러 실력을 인정받았다.

김소연 지도교사는 “그 동안의 노력을 좋은 결실로 맺어 기쁘다. 그동안 연습하고 준비하면서 쉬는 시간이나 점심시간에 즐겁게 노랫말을 흥얼거리거나 즐기는 학생들의 모습이 보기 좋았다”고 말했다.
이번 합창제에서는 지정곡과 자유곡 각 1곡씩을 부르도록 되어 있는데, 문촌초는 지도교사의 지휘와 학생의 반주로 노랫말에 어울리는 율동을 섞어 즐겁고 신나는 무대를 꾸몄다.
정경심 교장은 “앞으로도 학생들의 고운 심성함양을 위해 동요가 계속 울려 퍼질 수 있도록 합창부에 대한 꾸준한 응원을 계속 보내겠다”라며 앞으로의 계획을 전했다.

문촌초등학교는 4학년부터 희망자를 대상으로 합창부를 모집해 운영하고 있으며, 학생 1000인 음악회에도 참여하고 지역축제에서도 아름다운 하모니를 선보였다. 전국동요합창제는 육영재단이 주최하고 경기도교육청을 비롯한 전국 10개 시도교육청 후원했으며, 고운 우리 노랫말 가사와 쉽고 아름다운 멜로디로 만들어진 동요 합창으로 어린이합창단의 음악적 재능 계발과 올바른 정서를 함양하고자 개최됐다.

한진수 기자  mygoyang@naver.com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고양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진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